콘텐츠바로가기

‘최화정의 파워타임’ 에일리, 청취자까지 뒤흔든 ‘흥부자+입담부자’

?

‘최화정의 파워타임’ 에일리 (사진= SBS 파워FM)


가수 에일리가 다채로운 매력으로 청취자들의 귀를 즐겁게 했다.

에일리는 오늘(12일) 오후 생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출연했다.

이날 에일리는 DJ 최화정의 소개 속 밝은 미소와 함께 “오랜만에 출연하게 돼서 설레고 기대가 된다”며 청취자들에게 반가운 인사부터 건넸다.

“장르를 트렌디하게 갔다. 중간에 랩도 하는 등의 새로운 시도를 많이 해봤다”며 신곡 ‘Room Shaker’(룸 셰이커)를 소개한 에일리는 “20개 넘는 곡 중 가장 좋은 10곡을 선택해 앨범에 담았다”고 자신감도 내비쳤다.

이어 선보인 ‘Room Shaker’ 무대에서 에일리는 자신감 넘치는 표정으로 완벽한 라이브와 애드리브, 퍼포먼스를 자랑했다. 스튜디오를 가득 채운 에일리표 에너지에 청취자들은 “진짜 페스티벌 같고 너무 신난다”, “여름과 딱 어울리는 노래다”등의 반응으로 감탄을 아끼지 않았다.

원래 춤을 잘 추는지 묻는 DJ 최화정에 에일리는 “노래에 집중하는 곡이 많아 춤을 감추고 노래 위주로 했었는데 이번 곡을 통해 많이 추게 됐다”고 답하며 귀여운 허세도 드러냈다.

이외에도 ‘Ain’t That Pretty’(에인 댓 프리티) 라이브를 완벽하게 소화한 에일리는 청취자들의 댓글을 직접 소개하거나, 질문에 친절하게 답하며 시종일관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최근 정규앨범 ‘butterFLY’(버터플라이)를 발매한 에일리는 타이틀곡 ‘Room Shaker’를 통해 가창력에 안무까지 모두 잡은 ‘퍼포먼스 퀸’으로 변신, 다양한 콘텐츠로 대중과 소통하고 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