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훈맨정음, NCT 127 도영 직계 가족 중에 엄청난 연예인이 있다?!

?

도영(사진=MBN <훈맨정음


NCT 127의 도영이 친형인 배우 공명에 대해 언급했다.

오늘(13일) 저녁 8시 20분에 방송되는 MBN <훈맨정음> ‘초인돌’ 특집에 그룹 NCT 127의 멤버 도영과 유타가 특별 게스트로 등장한다.

이날황제성은“도영씨의엄청난비밀을알고있다. 도영씨의직계가족중에엄청난연예인이있다”라고말해이목을집중시켰다. 모두가궁금해하자황제성은“힌트는 천만 관객을 넘은 영화 극한직업에 나온 배우이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조나단이 “류승룡 씨 아니냐”라고 유추했고, 이어 차오루가 “공명 씨 아니냐”라고 물었다. 이에황제성이“천만관객영화극한직업의배우공명이도영의형이다”라고말해모두를깜짝놀라게했다. 이에김성주는“NCT의도영으로충분한데형의그늘에가려져서섭섭하진않냐”고질문했고도영은“누구하나라도더잘되는게중요하다. 잘되기만하면다괜찮다”라고솔직하게답해웃음을자아냈다.

한편, 김성주는“도영이굉장히다재다능하다고들었다. 소속사송년회때진행을할정도로진행능력을인정받았다고한다”라고밝혀수강생들은놀라움을감추지못했다. 도영은“소속사가아니라연습생송년회다”라고정정했고은지원은“연습생들도송년회를하냐”며격세지감을표현했다는후문.

수강생모두도영의진행실력을궁금해하자, 도영은조나단과함께음악방송진행을선보이겠다고나섰다. 이에차오루는“왜굳이조나단이냐”고의아해했고조나단은“여기서가장아이돌같은사람을고른거다”라고너스레를떨어원성을한몸에받았다. 그러나모두의우려와달리도영과조나단은완벽한호흡을선보이며진행을마쳐박수갈채를받았다.

MBN <훈맨정음>은 오늘(13일) 저녁 8시 20분에 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