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내 형제의 연인들’ 박성광 동생 성훈 “형 팔찌 훔친 것”

?

내 형제의 연인들 박성광(사진=티캐스트)


개그맨 박성광이 동생의 충격적인 고백에 입을 다물지 못한다.

14일 일요일 밤 9시 방송되는 태광그룹 티캐스트 계열 E채널 ‘내 형제의 연인들: 가족이 보고있다’에서는 박성광이 동생 성훈의 두 번째 데이트를 지켜보는 장면이 그려진다.

이날 방송에서 박성광의 동생 성훈이 하고 있는 팔찌에 관심을 보인 소개팅녀에게 “형 집에서 훔친 거야”라고 당당히 밝혀, 스튜디오에서 데이트를 엿보던 형 박성광을 당황케 한다.

지난 첫 소개팅에서 형 박성광의 빈 집을 습격, 옷을 몰래 가져온 것에 이어 두 번째 절도(?) 행각을 고백한 것. 평소 동생에게 옷과 액세서리를 자주 빌려주는 박성광은 당황스러움을 이내 감추고 도리어 웃어넘기며, 팔찌에 관심을 보인 소개팅녀에게 “(팔찌를) 그냥 줘야지”라고 말하는 등 어린 동생의 데이트를 물심양면 응원해 훈훈함을 자아낸다.

인생 최초의 친구이자 경쟁자, 시시콜콜 모든 것을 공유하는 남매, 형제들의 연애 직관 프로그램 ‘내 형제의 연인들’은 매주 일요일 밤 9시 티캐스트 E채널에서 방송된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