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네이처(NATURE), 예쁜 소녀들의 시크+도도한 고백

?

네이처(사진=방송화면캡쳐)


걸그룹 네이처(NATURE)가 깜찍하면서도 매혹적인 ‘인기가요’ 컴백 무대를 선보였다.

네이처(오로라, 새봄, 루, 채빈, 하루, 로하, 유채, 선샤인)는 14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첫 번째 미니앨범 '아임 소 프리티(I’m So Pretty)'의 타이틀곡 '내가 좀 예뻐', 수록곡 ‘SHUT UP’ 무대를 펼쳤다.

컴백 후 ‘인기가요’에 첫 출연한 네이처는 수록곡 ‘SHUT UP’으로 컴백 스테이지의 힘찬 포문을 열었다. 특유의 상큼발랄한 매력과 흥으로 가득한 멤버들의 기분 좋은 에너지가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이어 타이틀곡 ‘내가 좀 예뻐’ 무대를 선보인 네이처는 가사처럼 자신감 가득한 표정과 퍼포먼스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이전보다 더 아름다워진 멤버들의 비주얼은 팬들의 마음을 훔치기에 충분했다.

타이틀곡 '내가 좀 예뻐'는 새침하고 짓궂게 놀리는 듯한 캐치한 멜로디와 롤러코스터처럼 다양한 색깔의 구성을 오가는 신나는 업템포 댄스팝이다. 남들은 여우라 말하지만 예쁘고 매력이 넘쳐서 그런 거라 말하는 소녀의 자신감 있는 모습을 위트 있게 풀어낸 가사가 인상적이다.

한편, 네이처는 리더 루가 발가락 골절 부상을 입어 당분간 7인 체제로 무대에 설 예정이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