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레트로 요정 변신’ 프로미스나인, 후속곡까지 상큼+깜찍

?

프로미스나인(사진=SBS ‘인기가요’ 방송화면캡쳐)


걸그룹 프로미스나인(fromis_9)이 러블리한 레트로 요정이 되어 돌아왔다.

프로미스나인(노지선, 송하영, 이새롬, 이채영, 이나경, 박지원, 이서연, 백지헌, 장규리)은 14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첫 번째 싱글 앨범 '펀 팩토리(FUN FACTORY)' 수록곡 '러브 럼펌펌(LOVE RUMPUMPUM)'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레트로 감성이 물씬 느껴지는 바이올렛 컬러의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오른 프로미스나인은 귀엽고 깜찍한 퍼포먼스와 함께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했다.

특히 누구나 반할 수밖에 없는 아홉 멤버의 러블리한 비주얼과 상큼발랄한 무대매너는 입덕을 유발하기에 충분했다.

'러브 럼펌펌'은 레트로 신스팝 사운드를 바탕으로 쌓아 올린 쉽고 간결한 멜로디가 인상적인 곡이다. 상대방을 보고 애타는 마음을 톡톡 튀는 가사로 풀어내 듣는 재미를 높였다.

한편, '러브 럼펌펌'으로 후속곡 활동을 시작한 프로미스나인은 계속해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