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귀선 하반기 기대작 ‘키마이라’ 합류…박해수-이희준과 호흡

?

김귀선, 하반기 기대작 키마이라 합류 (사진=블레스이엔티)


김귀선이 하반기 기대작인 드라마 ‘키마이라’에 출연한다.

‘키마이라’는 1984년 연쇄살인 사건인 ‘키메라 사건’의 발단이 된 폭발 사고가 2019년에 비슷한 형태로 다시 일어나게 되고 주인공들이 함께 진범인 키메라를 찾기 위해 두 사건 사이의 숨겨진 비밀을 파헤치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로 박해수, 이희준, 수현 출연 확정에 이어 김귀선도 합류 소식을 알리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김귀선은 극중 공안검사 출신의 법사위원장이자 거대 야당의 실세인 현직 국회의원 이민기역을 연기하게 된다.

김귀선은 다년간 연극으로 연기력을 인정받아 최근 드라마 ‘아는 와이프’, ‘플레이어’, ‘리갈하이’, ‘열혈사제’, ‘자백’, ‘신입사관 구해령’ 등 다양한 작품활동을 통해서 연기파 배우로서 시청자들에게 얼굴을 알렸고 영화 ’진범’, ‘롱리브 더킹’ ,‘비스트’, ‘변신’등에서 열연을 펼쳤으며 ‘오! 문희’, ‘킹메이커’, ‘입술은 안되요’ 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김귀선은 소속사를 통해 "좋은 작품에 참여하게 되어 기쁘다, 작품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키마이라’는 `구여친클럽`, `아이 엠 샘`의 이진매 작가와 `해를 품은 달`, 로열패밀리`의 김도훈 PD가 함께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