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최신유행 프로그램2' 한문철의 너랑 나랑 몇 대 몇’ 시작

?

최신유행 프로그램2(사진=tN)


오늘(12일, 토) 밤 12시에 방송되는 XtvN ‘최신유행 프로그램2’에서는 새 코너 ‘한문철의 너랑 나랑 몇 대 몇’이 첫 공개된다. 누구나 공감할만한 상황이 유쾌함을 선사할 전망.

시트콤 코너 ‘스타트-엇!?’은 이번 주 역시 바람 잘 날 없는 ‘코코아’ 이야기로 재미를 높인다. 대표 권혁수의 출장으로 임시 대표직을 맡은 김민교가 리더십을 통 발휘하지 못하자, 그의 우유부단함을 보다 못한 이세영이 수렴청정을 시작하는 것. 앵무새처럼 이세영의 말만 되풀이하는 김민교, 지예은과 아린 사이에서 새우 등 터진 이홍렬의 사연이 토요일 밤을 웃음으로 가득 채울 예정이다.

새롭게 선보이는 ‘한문철의 너랑 나랑 몇 대 몇’에서는 교통사고 전문 변호사 한문철과 함께 일상 속 과실 비율을 따져본다. 첫 번째 에피소드는 고백 상황으로 고백한 여자와 거절한 남학생, 두 사람의 이야기를 되짚어보며 잘잘못을 가려본다. 한문철 변호사의 재치있는 코멘트와 명쾌한 결론이 기대되는 대목.

‘요즘것들 탐구생활’에서는 원래 ‘히어로물 속 악당’을 뜻하는 단어였으나, 최근 일상 속에서 소소한 불편을 끼치는 행동들을 가리키는 의미로 확장된 신조어 ‘빌런’을 소개한다. 강윤이 기자로 변신해 대한민국 곳곳에서 급증하는 빌런들을 샅샅이 취재한다. 음식점, 카페, 편의점 등 일상 속에서 등장할 빌런의 정체는 오늘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애니메이션 ‘아싸써커스’에서는 로널드의 자취방에 아버지 톰톰이 급 방문한다. 톰톰은 나란히 집안일을 하는 룸메이트 로널드와 홀리를 보고 둘 사이를 오해한다. 짜증을 내는 홀리에게 로널드는 미안함을 담아 영화 표를 건네고, 둘은 함께 공포영화를 보며 취향이 맞는다는 사실을 깨닫는다. 가까워지는 로널드, 홀리의 이야기는 흐뭇한 미소를 예고한다.

새 코너와 함께 알찬 웃음을 준비한 ‘최신유행 프로그램2’는 tvN 롤러코스터와 SNL의 DNA를 계승하여 가장 시의성 있는 최신 트렌드와 유행 코드를 다채로운 코너에 담아 시청자들의 공감과 재미를 이끌어내는 하이브리드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매주 토요일 밤 12시 XtvN에서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