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놀면 뭐하니' 유산슬 된 유재석, '동묘 박토벤'과 기적의 컬래버 현장

?

놀면 뭐하니? (사진=MBC)



‘놀면 뭐하니?-뽕포유’ 트로트계 이무기 유산슬이 트로트 스승 박현우 작곡가와 재회한 모습이 포착됐다. 박현우는 제자 유산슬의 신곡 ‘합정역 5번 출구’를 단 15분에 완성하며 ‘동묘 박토벤’의 면모를 뽐내는가 하면 진짜 가수가 되어 돌아온 유산슬을 위해 맞춤 노래 선물까지 했다고 전해져 호기심을 자극한다.

오늘(12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뽕포유’에서는 트로트계의 용을 꿈꾸는 이무기 유산슬(유재석 분)과 트로트 스승 박현우 작곡가의 기적의 컬래버레이션 현장이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유산슬과 트로트 스승 박현우 작곡가가 다시 마주한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모은다. 유산슬은 자신의 데뷔 앨범 작업을 위해 수많은 작사가분들의 도움을 받아 완성한 ‘합정역 5번 출구’ 가사를 들고 스승의 작업실을 찾았다.

유산슬의 등장에 반가워하던 것도 잠시 박현우 작곡가와 유산슬은 숨쉴 틈 없이 신곡 작업을 시작했다. 박현우는 유산슬이 가져 온 가사지를 들고는 15분이면 작곡을 할 수 있다며 즉석 작곡에 돌입해 타칭 ‘동묘 박토벤’의 면모를 보여줄 예정이다.

유산슬은 스승의 예상치 못한 호언장담에 놀라 그의 주변을 서성이며 기적의 순간을 예의주시했다고. 정확히 15분 뒤 박현우는 “작곡 다 됐어!”라며 즉석에서 만든 ‘합정역 5번 출구’를 들려줬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유산슬은 다시 한번 박현우의 원 포인트 레슨을 받았는데, 박현우가 열창을 할 때마다 자꾸 떠오르는 어떤 모습에 웃음을 참지 못하고 ‘입.틀.막’을 시전해 과연 그 이유가 무엇일지 관심을 모은다.

또한 박현우는 트로트 영재 유재석과 강렬한 만남 후 그를 위한 곡을 만들었다며 노래를 깜짝 선물해 현장을 훈훈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노래 중에는 유재석과 나경은 부부를 위한 곡도 포함됐다고 전해져 과연 어떤 노래일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신인가수 유산슬과 타칭 ‘동묘 박토벤’ 박현우 작곡가가 펼친 기적의 컬래버레이션 현장은 오늘(12일)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뽕포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고정 출연자 유재석을 중심으로 시작된 ‘릴레이 카메라’, 드럼 신동 유재석의 ‘유플래쉬’, 트로트 신인 가수 유산슬의 ‘뽕포유’ 까지, 릴레이와 확장을 기반으로 다양한 프로젝트를 선보이며 시청자에게 큰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