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임윤택 아내 사칭. 메시지에 이어 사진까지… “장난치지 마세요”

입력 2013-03-05 18:08:34 | 수정 2013-03-05 21:19:06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보희 기자] 故임윤택 아내 이혜림 씨가 자신을 사칭한 사람들에게 일침을 가했다.

3월5일 이혜림 씨는 자신의 트위터에 “저를 사칭해서 납골당에 메시지 남기고 결혼사진 붙여놓고 오시는 분이 있던데 그런 장난치지마세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는 고인이 된 임윤택의 납골당에 부인 이혜림 씨를 사칭한 사람이 메시지와 결혼사진을 남기는 등 불쾌한 장난을 치자 공개적으로 일침을 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故임윤택 아내 사칭 일침글을 접한 네티즌들은 “임윤택 아내 사칭하다니 진짜 나쁜 사람이다” “임윤택 하늘에서 이 모습을 지켜보면서 속상할 듯” “죽은 사람은 편히 가게 내버려두지. 임윤택 아내 사칭한 사람 반성해라”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Mnet ‘슈퍼스타K3’ 우승그룹 울랄라세션 멤버였던 故임윤택은 지난해 8월 이혜림 씨와 결혼해 딸 임리단 양을 낳았다. 이후 위암 투병 끝에 지난달 11일 숨을 거뒀다. (사진: 사진공동취재단)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god 육아일기 재민 근황, 김태우 “벌써 중학생”

▶ '프리선언' 오상진 소속사 계약, 3월 방송 복귀 가능할까?
▶ [w위클리] 이종석-성규 등, 팬에서 동료 된 ‘스타’는 누구?
▶ 버스커버스커 소속사, 알고보니 1집 앨범 PD·작곡가 류형섭 대표
▶ [포토] 박형식 '애교 넘치는 손 인사!'
[WSTAR관련슬라이드보기]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소액 장기연체자의 채무 탕감,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