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정글의 법칙’ 히말라야 등정…4월1일 네팔 출국

입력 2013-03-21 12:02:45 | 수정 2013-03-21 12:04:00
글자축소 글자확대

[권혁기 기자] SBS ‘정글의 법칙’이 히말라야 등정에 도전한다.

3월20일 오후 SBS는 “8번째 도전 국가로 네팔을 선택, 세계 3대 산맥 중 하나인 히말라야 등정에 나선다”고 밝혔다.

네팔은 세계 14개의 최고봉 중 8개를 보유한 산악국가이자 다양한 종교 및 전통이 융합된 독특한 문화국가로 다양한 볼거리를 기대할 수 있다.

아직 출연진은 확정되지 않은 상태이며, ‘정글의 법칙K’를 연출한 변진선 PD, ‘정글의 법칙’ 마다가스카르편에 참여한 박미연 PD가 수장으로 나서 병만족의 에베레스트, 안나푸르나 등 히말라야 정복을 도울 예정이다.

한편 ‘정글의 법칙’ 팀은 출연자를 확정한 후 4월1일 네팔로 출국한다. (사진제공: SBS)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w위클리] ‘그 겨울’ 조인성, 군대서 연기 연습만 했나?

▶ [w위클리]조인성의 힘? '그 겨울' PL그룹 브랜드, 젊은층에 인기
▶ 김부선 해명 “故 장자연 소속사 대표 김 모씨, 성상납 제안과 무관”
▶ '푸른거탑' 최종훈 "000라니~, '실미도' 설경구-임원희 연구한 말투"

▶ [단독]"내가 시구자라니~" 최종훈, 두산 창단 첫 개막전 男시구자 선정
[WSTAR관련슬라이드보기]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소년법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