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포토] 전혜빈 '엄친딸 역할이에요'

입력 2013-03-25 15:53:10 | 수정 2013-03-25 15:54:04
글자축소 글자확대

[장문선 기자] 25일 오후 탤런트 전혜빈이 서울 서대문구 대현동 이화여자대학교 삼성홀에서 열린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직장의 신'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직장의 신'은 부장님도 쩔쩔매는 '슈퍼갑 계약직' 미스김과 그녀를 둘러싼 직장인들의 일과 사랑을 차별화된 리얼한 에피소드 안에 유쾌하고 발랄하게 그려낼 본격 로맨틱 생존 코미디 드라마로 내달 1일 첫 방송된다.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WSTAR관련슬라이드보기]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