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우빈 몸무게 망언 “먹어도 살이 안찌는 체질”

입력 2013-03-25 21:35:05 | 수정 2013-03-25 21:36:06
글자축소 글자확대

[최송희 기자] 배우 김우빈이 몸무게 망언을 했다.

김우빈은 최근 진행된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녹화에서 “나는 살이 안 찌는 체질”이라고 밝혔다.

이날 녹화에는 남자친구가 매일 맛있는 음식을 해주고, 운동을 못하게 하는 바람에 몸무게가 30kg이나 불어났다는 20대 여성이 등장했다.


이에 MC들은 게스트들에게 “평소 다이어트를 하느냐”고 질문했고 김우빈은 “살이 안찌는 체질이다”라고 대답했다. 이영자는 김우빈의 말이 끝나자마자 쿠션으로 장난치듯 김우빈을 때려 웃음을 유발했다.

이영자의 쿠션을 맞은 김우빈은 다시 “먹는 걸 되게 좋아하는데 운동도 열심히 한다”고 대답을 정정, 좌중을 폭소하게 만들었다.

김우빈 몸무게 망언을 접한 네티즌들은 “김우빈 몸무게 망언이다. 정말 부러워” “이영자 반응에 빵 터졌네” “김우빈 몸무게 망언에 먹던 치킨을 내려놓게 되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3월25일 오후 11시15분 방송.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2PM, 5월 컴백 이어 6월 단독 콘서트 선언
▶ 박시후 "수사기밀 누출 서부警, 상급기관 감사 의뢰" 공식입장
▶ [인터뷰] 더 포지션 임재욱 “결혼? 이제 ‘걸리는 분’과 하겠다”
▶ [w위클리]'구가의서'vs'장옥정'vs'직장의신', 월화극 잔치 시작
▶ ‘남자가 사랑할 때’ 포스터 공개 송승헌-신세경 엇갈린 사랑 이야기
[WSTAR관련슬라이드보기]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근로시간 1주일 68→52시간 단축,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