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드림팀' 천이슬, 사투리와 미모 뽐내 '양상국, 보고있나?'

입력 2014-02-16 11:07:24 | 수정 2014-02-16 11:07:35
글자축소 글자확대
천이슬 사투리기사 이미지 보기

천이슬 사투리


천이슬 사투리

배우 천이슬이 어색한 부산 사투리로 안방에 웃음을 안겼다.

16일 방송된 KBS2 '출발 드림팀2'에서 여자 멤버로 구성된 '여자 드림팀'에 천이슬이 출연했다. 천이슬은 부산 어묵을 손에 들고 "안녕하십니까, 미스 부산 천이슬입니다"라고 부산 사투리로 말했다.

그러나 어색한 억양에 모든 출연진들은 폭소했다. MC 이창명은 천이슬에게 “부산에서 이사 온지 얼마나 됐냐”고 물었고 천이슬은 “3년 됐다”고 밝혔다. 이에 이창명은 “3년 만에 부산 사투리를 다 잊어 버렸냐. 고향을 등진 천이슬이다”고 구박했다.

천이슬 드림팀 미모 화제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천이슬, 사진보다 방송에서가 훨씬 예쁘다" "천이슬, 실제로 봤는데 예쁘긴 하더라" "천이슬, 양상국 조만간 함께 방송에서 볼 수 있나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박근혜 정부의 경제 성적표, 몇 점을 주시겠습니까?

준대형차 시장 쟁탈전이 뜨겁습니다. 다음 중 어느 차를 추천하고 싶으세요.

포토슬라이드

ũƿ﷿ ڼ  ֽ ڼ HK۰ ڼ 6ȸ Ϻ Ѱ α ̺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