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네이처리퍼블릭, 레드캡투어와 컨소시엄으로 면세점 입찰 참여

입력 2015-06-02 11:45:23 | 수정 2015-06-02 11:45:23
글자축소 글자확대
네이처리퍼블릭은 레드캡투어와 공동 컨소시엄을 구성해 중소·중견기업 부문 서울 시내면세점 사업권 입찰을 신청했다고 2일 밝혔다.

기사 이미지 보기
네이처리퍼블릭과 레드캡투어 등은 면세사업 전담법인 동대문24면세점을 통해 사업계획서를 제출했다.

동대문24면세점은 입점 후보지로 동대문 상권의 굿모닝시티 쇼핑몰 5층부터 8층까지 총 1만4049㎡(약 4257평)를 선정했다. 차별화 전략은 국내 최초의 24시간 면세점 운영, 국내 브랜드 50% 이상 입점 유치, 화장품과 여행, 엔터테인먼트를 결합한 문화관광 쇼핑공간으로 제시했다.

네이처리퍼블릭은 "입점 후보지 면적이 동대문 지역을 면세점 후보지로 내세워 입찰한 컨소시엄 중 최대 규모"라며 "종합 엔터테인먼트사 웰메이드예당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K 컬쳐와 관광을 접목한 체험형 쇼핑 공간을 외국인 관광객들에게 선보일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