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소현, 영화 '순정' 주연 발탁…엑소 디오와 호흡

입력 2015-06-02 15:06:39 | 수정 2015-06-02 15:06:39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소현 / 사진=싸이더스HQ기사 이미지 보기

김소현 / 사진=싸이더스HQ


배우 김소현이 영화 ‘순정’(제작 ㈜주피터필름/감독 이은희)의 주연으로 발탁, 또 한 번의 연기 변신에 나선다.

김소현이 출연하는 영화 ‘순정’은 음악 라디오 생방송 도중 23년 전 과거에서 온 편지를 통해 현재와 과거를 넘나드는 애틋한 첫사랑과 다섯 친구들의 지극한 우정을 그리는 작품. 한국예술종합학교 영상원 출신으로 영화계에서 잔뼈가 굵은 이은희 감독의 장편 데뷔작이다.

청순 멜로의 새로운 아이콘으로 자리매김 하고 있는 김소현은 ‘순정’을 통해 현재 연기돌로 급부상중인 엑소의 디오(도경수)와 순수하고 풋풋한 소년 소녀의 첫사랑을 그려낼 것이라고. 무엇보다 충무로에서 뜨겁게 떠오르고 있는 두 사람의 만남은 기대감을 한껏 고조시키고 있다.

특히, 오랜 시간 탄탄한 연기 내공을 쌓아온 김소현은 지난해 OCN ‘리셋’을 통해 생애 첫 장르물 도전하는 남다른 행보를 보여준데 이어 현재 출연 중인 KBS의 여섯 번째 학교 시리즈 ‘후아유-학교2015’에서는 쌍둥이 자매 고은별, 이은비로 1인 2역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극을 흥미진진하게 이끌어가고 있다.

이에 성숙한 감성연기와 디테일한 내면 연기로 점점 더 넓어지는 연기 스펙트럼을 증명하고 있는 그녀가 보여줄 또 한 번의 변신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영화 ‘관상’, ‘내 심장을 쏴라’, ‘아내가 결혼했다’ 를 제작한 ㈜주피터필름의 차기작 ‘순정’은 캐스팅을 마무리하고 오는 6월말 ‘지붕 없는 미술관’이라 불리는 전남 고흥에서 촬영에 돌입한다. 한여름 동안 고흥 전역에서 100% 올로케이션으로 짙푸른 남해 바다와 섬, 아름다운 멜로적 풍광을 담아낼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