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성규 "인도 촬영 때 규현이 방에서 쫓아냈다" 폭로

입력 2015-06-04 07:21:00 | 수정 2015-06-04 07:21:00
글자축소 글자확대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가 이승철, 정엽, 거미, 인피니트 성규와 함께 <목소리 보험은 필수! 음색깡패> 특집으로 꾸며진다.

솔로 2집으로 음원차트 고공행진 중인 인피니트의 성규는 “해외 촬영 때 룸메이트 규현이 방에서 쫓아냈다던데?”라는 MC 김구라의 질문에 “말해도 되냐”며 조심스럽게 입을 열었고, “방에 들어가 자려고 했는데 규현이 통화를 하고 있더라. 그런데 나보고 나가 있어 달라고 했다”라며 규현의 비밀스러운 사생활을 폭로했다.

이에 MC 규현은 “내가 정말 그랬냐. 생각이 안 난다”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고, 성규는 “통화를 굉장히 자주 했다”며 폭로의 정점을 찍었다고.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