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예원 사과' 이태임, 이민기와 베드신 수위가…헉!

입력 2015-06-03 10:08:26 | 수정 2015-06-03 10:47:18
글자축소 글자확대
예원 사과 받은 이태임, 이민기와 베드신 수위 보니…헉!
예원 사과 받은 이태임, 이민기와 베드신 수위 보니…헉!(사진=황제를 위하여 이태임 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예원 사과 받은 이태임, 이민기와 베드신 수위 보니…헉!(사진=황제를 위하여 이태임 캡쳐)


가수 예원이 이태임 욕설논란 관련 자필 사과문을 올리면서 과거 이태임과 이민기의 베드신이 재조명되고 있다.

이태임은 지난해 6월 개봉한 영화 '황제를 위하여'에서 이민기와 베드신을 찍었다. 당시 이태임은 야망을 품고 있는 조직의 젊은 피 이환(이민기 분)의 안식처이자 위로인 템테이션 여사장 연수 역을 맡아 열연했다.

이태임은 거친 남자 이민기와 파격적인 베드신에서 글래머러스한 몸매와 밀도 높은 연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