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라디오쇼' 예정화 "한 달 수입, 외제차 한 대 값 번다"

입력 2015-06-04 13:53:09 | 수정 2015-06-04 13:53:09
글자축소 글자확대
예정화 / 에스콰이어 화보기사 이미지 보기

예정화 / 에스콰이어 화보


방송인 예정화가 자신의 수입을 공개했다.

예정화는 4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의 코너 '직업의 섬세한 세계'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예정화는 수입에 관한 DJ 박명수의 질문에 "많이 벌 때는 많이 벌지만 못 벌 때는 0원을 벌 때도 있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에 박명수는 "많이 벌 때는 얼마나 버냐"고 물었고, 예정화는 "외제 자동차 한 대 값은 번다. 광고 찍을 때 그렇게 번다"고 답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한편 예정화는 '예정화의 피트니스' 등 각종 광고 및 방송 활동을 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