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뷰티인사이드' 김주혁 "한효주와 만나자마자 이별, 아쉽다"

입력 2015-06-04 15:35:48 | 수정 2015-06-04 15:35:48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김주혁이 한효주와의 호흡에 대해 언급했다.

4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뷰티 인사이드'(제작 용필름 배급 NEW) 제작보고회에는 배우 한효주, 조달환, 박서준, 서강준, 김주혁과 백종열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김주혁은 "바로 만나서 이별 신을 찍어서 고민이 많았다. 그런데 현장에서 한효주를 만나자마자 '아, 내가 이별을 해야되는게 맞구나' 싶었다"라며 아쉬운을 전했다.

이어 "이 작품은 2~3일만 찍으면 된다고 해서 매력적으로 느꼈다. 그리고 시나리오가 정말 재미있었다"고 말했다.

'뷰티 인사이드'는 자고 일어나면 매일 다른 사람으로 바뀌는 남자 우진과 그가 사랑하게 된 여자 이수(한효주), 두 사람이 선사하는 아주 특별한 판타지 로맨스 영화다. 특히 '21인 1역'이라는 국내 영화사상 최초의 파격적인 캐스팅 외에도 대한민국 최고의 비주얼 아티스트로 평가 받는 백감독이 연출을 맡아 제작단계부터 주목을 받았다. 오는 7월 2일 개봉 예정.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