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사랑하는 은동아’ 김유리, 주진모에 과감한 기습 백허그

입력 2015-06-05 04:32:00 | 수정 2015-06-05 04:32:00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랑하는 은동아’ 김유리가 주진모에 기습 백허그를 하는 모습이 포착돼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JTBC 금토미니시리즈 ‘사랑하는 은동아’(연출 이태곤 김재홍,극본 백미경, 제작 드라마하우스, 몽작소) 측은 4일 주진모와 김유리의 백허그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김유리는 눈을 감은 채 주진모의 허리를 감싸 안고 있다. 주진모는 김유리의 기습적인 백허그에도 당황한 기색 하나 없이 덤덤한 표정이다.

이 장면은 극중 김유리가 주진모의 집에 찾아가‘기습 백허그’로 자신의 마음을 표현한 장면을 담은 것으로, 김유리의 도발적인 유혹에도 주진모는 20년간 한 여자만을 사랑한‘순정남 끝판왕’답게 눈 하나 깜짝하지 않는 반응을 보이고 있어 눈길을 끈다. 두 사람의 상반된 표정은 이들 관계와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키우고 있다.

김유리가 연기하는 조서령은 완벽한 외모, 재력, 지성 등 무엇 하나 빠지는 것 없! 는 우아하고 도도한 매력의 명성그룹 상속녀다. 하지만 단 하나, 자신을 좋은 친구로만 대하는 톱스타 지은호(주진모)를 향한 사랑 때문에 상처받고 안달한다. 그런 지은호가 평생의 사랑 지은동을 찾기 위해 자서전까지 내자 그를 갖기 위해 집착을 드러내기 시작한다. 웬만해선 냉정을 잃지 않는‘냉미녀’조서령이 주진모의 짝사랑 은동과 대필작가 서정은의 등장으로 변해가는 과정도‘사랑하는 은동아’의 관전 포인트 중 하나. 주진모와 김사랑 사이에서 극적 긴장감과 재미를 불어넣어줄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