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모델 ‘전유림’, 나무엑터스와 전속 계약

입력 2015-06-05 06:06:00 | 수정 2015-06-05 06:06:00
글자축소 글자확대
모델 전유림이 소속사 나무엑터스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나무엑터스는 16일 “전유림의 연기자 진출과 연기 활동에 대해 에스팀과 MOU(업무협약)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전유림은 나무엑터스를 통해 배우로서 활동을 지원, 에스팀을 통해 모델로서 활동을 지원받을 예정이다. 이들은 각 분야에서 전문화되고 최적화 된 매니지먼트들과 손잡고 모델 출신 배우의 계보를 이을 예정이다. 특히 문근영, 천우희, 지성, 유준상 등 국내 연기파 배우들이 있는 곳과 계약이라는 점이 눈에 띈다.

이국적인 외모의 전유림은 2014년 디자이너 박수우 S/S 패션쇼로 모델로 데뷔하며 패션뿐 아니라 뷰티까지 다양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