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메르스 지도 제공 웹사이트 등장…확산 범위 보니 '충격'

입력 2015-06-05 17:54:18 | 수정 2015-06-05 17:54:22
글자축소 글자확대
메르스 지도 / 메르스 지도 사진=mersmap 웹사이트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메르스 지도 / 메르스 지도 사진=mersmap 웹사이트 캡처


메르스 지도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 감염 환자들이 발생한 지역을 정리한 메르스 확산 지도(www.mersmap.com)가 등장해 화제다.

최근 개설된 이 사이트에는 한반도의 지도에 메르스 환자가 진료 또는 확진 판정을 받았거나 격리된 병원을 빨간 점으로 표시하고 있다. 이 지도에 표시된 지역은 서울, 경기, 충남, 대전 등 14곳이다

이 지도는 보건당국이 병원 비공개 입장을 고수하자 불특정 다수의 누리꾼들로터 각 병원과 관련한 증언을 모아 만들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앞서 지난 3일 보건당국이 발표했던 메르스 환자가 거쳐 간 병원 수와 일치하고 있어 신빙성을 더하고 있다.

이 사이트는 현재 네티즌들로부터 각 병원과 관련한 증언을 모으기 위해 증빙 가능하거나 언론에 보도된 자료만 이메일을 통해 접수받고 있다.

해당 사이트 관리자는 공지 사항을 통해 "이 사이트는 메르스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기 위한 목적으로 만들어졌다"며 "병원 정보는 격리 및 방역이 가능한 병원들이므로 해당 병원이 있는 지역을 중심으로 확산 경로를 보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해 사용자의 막연한 불안을 경계했다.

또한 "무엇보다 본 사이트는 루머의 확산 방지 및 실제 정보 공유의 장이 주목적이므로 제보된 내용이 루머로 확인되면 루머였다는 정보를 게시하는 것을 고려중"이라며 메르스 루머 확산에 대한 우려를 내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