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일밤-복면가왕' 복면가수 무대에 기립박수…"김광석이 살아 돌아온 것 같다"

입력 2015-06-06 10:19:06 | 수정 2015-06-06 10:19:06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복면가왕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복면가왕



'일밤-복면가왕' 새로운 복면 가수 무대가 화제다.

7일 방송될 '일밤-복면가왕' 녹화에서 한 층 업그레이드 된 복면가수들의 무대에 '일밤-복면가왕' 판정단의 찬사와 기립박수가 쏟아졌다는 후문이다.

이날 '일밤-복면가왕' 녹화에서 한 복면 가수는 무대가 끝난 뒤 "계약 기간이 언제까지냐"라며 진지한 질문을 받았고, 작곡가 김형석 역시 "김광석이 살아 돌아온 것 같다"는 극찬을 했다고 전해졌다.

또한, 김창렬은 감격에 젖어 "좋은 음악은 보는 것이 아니라 귀로 들리고 가슴으로 듣는 음악임을 알았다. 정말 고맙다"는 평을 해 '일밤-복면가왕' 판정단의 공감을 불러 일으켰다는 후문이다.

김슬기, 민, 안재모, 서인영을 꺾고 준결승전에 진출한 막강한 실력을 가진 복면가수 4인의 대결에서 누가 결승전에 올라 하나뿐인 왕좌를 차지할지 '일밤-복면가왕'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5대 복면가왕을 선발하는 '복면가왕'은 오는 7일 오후 4시50분 방송된다.

'일밤-복면가왕' 복면가수 소식에 누리꾼들은 "복면가왕 누굴까" "복면가왕 대체 누구길래" "복면가왕 궁금하네" "복면가왕 재밌긴한듯" "복면가왕 기대된다" "복면가왕 김연우는 확실한데" "복면가왕 또 누가 나올지"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