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YG, 투애니원(2NE1) 해체설 강력부인…멤버들 현재 상태는?

입력 2015-06-06 19:16:38 | 수정 2015-06-06 19:16:38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2ne1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2ne1



YG엔터테인먼트 측에서 투애니원(2NE1) 해체설을 강력부인했다.

6일 오후 YG엔터테인먼트 측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투애니원(2NE1)의 해체설은 사실무근이다. 전혀 대응할 가치를 느끼지 못한다. 이런 얘기가 왜 나오는지 도대체 이해할 수 없다”고 투애니원(2NE1) 해체설을 부인했다.

앞서 한 매체는 “투애니원이 YG엔터테인먼트 내부적으로 해체로 알고 있다”고 보도했었다. 투애니원의 해체설은 지난해 10월에도 이미 불거진 바 있다. 당시 투애니원 멤버 공민지의 SNS 계정 삭제와 비공개 전환이 발단이었다.

이후에도 투애니원(2NE1)이 국내 활동이 없자 해체설이 또 다시 거론된 것으로 보인다.

현재, 투애니원(2NE1) 멤버 박봄은 지난해 6월 마약류 밀수 의혹에 휘말리며 자숙 중이다. 씨엘은 미국 진출을 위해 준비 중이며, 산다라박은 웹드라마 등으로 연기 활동에, 공민지는 학교에 다니며 휴식을 취하는 것으로 전해진 상태다.

투애니원(2NE1) 해체설에 누리꾼들은 "투애니원(2NE1) 해체는 아닌가" "투애니원(2NE1) 해체 하지말지" "투애니원(2NE1) 다행이다" "투애니원(2NE1) 안타깝다" "투애니원(2NE1) 요새 뭐하지" "투애니원(2NE1) 음반은 언제" "투애니원(2NE1) 복귀하긴하나요" "투애니원(2NE1) 박봄때문?"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