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재명 성남시장, SNS통해 메르스 양성환자 동선공개

입력 2015-06-06 21:28:12 | 수정 2015-06-06 21:29:05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페이스북/이재명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페이스북/이재명



이재명 성남시장이 성남시 메르스 양성환자의 신상을 공개했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6일 밤 자신의 페이스북에 ”6. 6. 20:00 현재 성남시 거주자 메르스 1차 검사 양성반응 환자 발생..현황 및 조치내용"라는 글을 올리면서 메르스 양성 환자가 살고있는 아파트를 공개했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성남시 분당구 서현동 한양아파트에서 메르스 1차검사결과 양성반응 나와 2차검사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재명 성남시장은 “이 환자는 서울 삼성서울병원 근무 여성 의료전문가로 지난 2일 발열시작하자 마스크착용하고 출퇴근, 6.4. 삼성병원에 격리수용되어 검사실시했다”고 밝혔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이 여성환자는 “통근수단으로 개인소유 자가용 혼자 사용(대중교통 이용안함)했고 현재까지 조사결과 발열시작후 격리수용시까지 접촉자는 가족외엔 없으며 의료인이기 때문에 격리전까지 만약에 있을 위험성을 인지하고 마스크착용을 철저히 했다고 함”이라고 밝혔다.

또한, 이재명 성남시장은 “이 환자의 자녀가 다니는 서현초등학교는 이 사안과 무관하게 학부모 요구로지난 5일부터 오는 8일까지 휴교하기로 결정되어 있다”고 설명했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성남시는 지금도 이 환자에 대해 정부에서 통보받지 못하고 있고, 6일 오후 환자로부터 감염사실을 통지받은 학교측이 시에 알려줘서 감염사실 알게 됐다”고 인지 경로도 함께 설명하기도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