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스타 셰프' 된 맹기용 "대시 했던 손님 있다"

입력 2015-06-06 00:19:30 | 수정 2016-10-27 23:05:23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맹기용 '나 혼자 산다' 출연

논란을 일으켰던 '맹모닝'으로 의미가 조금 다른 스타 셰프가 된 맹기용이 방송에서 여성 손님과의 인연을 언급했다.

맹기용은 5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전현무로부터 "대시 했던 손님이 있냐"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맹기용은 "귀여웠던 분이 한 분 있었다"며 "음식을 다 드시고 나서 남은 과일로 스마일이나 하트를 그리더라"고 회상했다.

전현무는 "영화에서만 보던 일이 현실에서도 일어날 수 있는 거였냐"라며 감탄했다.

이날 맹기용은 자신이 홀 서빙을 하지 않는 이유에 대해 "손이 모자랄 때 가끔 서빙을 하지만 될 수 있으면 안 하려고 한다"며 "주방 안에 있는 게 원래 꿈이었기 때문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방송을 접한 시청자들은 "맹기용, 홍역 한 번 치렀으니 요리도 성숙해지길", "맹기용 셰프, 다음엔 정말 맛있는 요리 보여주세요", "맹기용, 아프니까 청춘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