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호진 PD, 대상포진 증상에 결국…이유 봤더니 '깜짝'

입력 2015-06-08 06:52:00 | 수정 2015-06-08 07:24:13
글자축소 글자확대
유호진 PD 대상포진 / 사진=방송화면 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유호진 PD 대상포진 / 사진=방송화면 캡쳐


유호진 PD 대상포진

'1박2일' 유호진 PD가 촬영 도중 대상포진 증상 악화로 녹화에 참여하지 못했다.

지난 7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 - 1박 2일'에서는 경기 북부 '더더더 여행' 편이 방송됐다.

이날 점심식사 복불복을 마친 뒤 다음 장소인 고석정으로 이동한 직후, 제작진은 멤버들에게 유호진 PD가 대상포진으로 인한 컨디션 악화로 집에 귀가하였음을 알렸다.

이에 차태현은 "안 좋아 보여서 공진단 사 먹였더니 비싼 약도 안 듣는가 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대상포진은 면역기능이 떨어진 환자에서 많이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심한 통증과 감각이상이 동반되며 붉은 반점이 신경을 따라 나타난 후 여러 개의 물집이 무리를 지어 나타난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대상포진, 그거 엄청 아픈건데", "대상포진 낫는 방법은 휴식 뿐", "대상포진, 고통스러워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