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빠를 부탁해' 이경규 "새 영화 준비중…전 재산 다 날릴 수도"

입력 2015-06-08 09:27:53 | 수정 2015-06-08 09:27:53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 = SBS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 = SBS 방송 캡처


방송인 이경규가 영화 제작 준비 중임을 알렸다.

7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아빠를 부탁해'에서는 이경규가 딸 이예림의 생일을 맞아 다정한 데이트를 즐겼다.

이날 이경규는 이예림의 진로에 대해 이야기를 하며 "아빠가 어떻게 될지 몰라. 새로운 영화 준비 중이잖아. 전 재산을 다 날릴 수도 있어"라고 겁을 줬다.

그는 "하지만 망해도 또 영화 할 거다. 열심히 살 거다"라며 영화에 대한 열정을 드러냈다.

이후 딸에게는 뜬금없이 제빵 자격증을 따라면서 "내가 필기에서 떨어졌잖아. 내 한을 풀라고. 난 한식 자격증을 딸 테니까. 난 제빵 시험 보기 싫다"고 솔직한 이유를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