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샤트렌, 론칭 30주년 명화프린트 컬렉션 한정판매

입력 2015-06-08 11:20:19 | 수정 2015-06-08 11:20:19
글자축소 글자확대
패션그룹형지가 운영하는 샤트렌은 브랜드 론칭 30주년을 기념해 명화프린트 컬렉션 한정판을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기사 이미지 보기
샤트렌은 주요 고객인 30~40대 여성들이 예술작품에 대한 관심이 높은 점을 고려해 고흐, 구스타프 클림트, 클로드 모네 등의 명화를 입힌 원피스, 티셔츠를 출시했다고 전했다. 디지털 전사기법의 프린트 원단을 사용해 명화 고유의 화려한 색감과 섬세한 붓터치를 생동감 있게 살렸다는 설명이다.

김학균 샤트렌 사업본부장은 "명화프린트 콜렉션을 통해 론칭 30주년을 기념하고 고객들이 남다른 가치를 느낄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며 "올해 남은 기간 동안 다양한 한정판 출시 및 이벤트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