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냉장고를 부탁해' 맹기용, 김풍과 맞붙는다…맹모닝 굴욕 벗을까

입력 2015-06-08 19:46:18 | 수정 2015-06-09 07:39:36
글자축소 글자확대
냉장고를 부탁해 맹기용 / 냉장고를 부탁해 맹기용 사진=JTBC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냉장고를 부탁해 맹기용 / 냉장고를 부탁해 맹기용 사진=JTBC 방송 캡처


냉장고를 부탁해 맹기용

'냉장고를 부탁해' 맹모닝으로 요리 실력 논란을 빚었던 맹기용 셰프가 김풍과 대결을 펼친다.

9일 밤 9시40분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는 명불허전 흥남매 ‘홍진영&박현빈 냉장고’ 1탄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 홍진영은 “평소 건강을 중시한다”며 영양 가득한 냉장고 속을 공개한다.

홍진영 냉장고 속 재료를 활용한 요리 대결에는 맹기용을 비롯해 김풍, 정창욱, 샘킴 등이 나선다.

특히 지누션 냉장고 편에서 꽁치 통조림을 활용한 ‘맹모닝’을 선보여 셰프 자질 및 프로그램 하차 논란을 빚었던 맹기용은 ‘야매 요리계의 신’ 김풍과 ‘흥을 돋우는 달달한 간식’ 대결을 펼친다.

이 프로그램의 막내이자 유일한 20대 셰프인 맹기용이 ‘맹모닝’으로 비롯된 그동안의 비난과 논란을 딛고 재도약에 성공할 수 있을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