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안영미 YG행, 송재림 멘붕시킨 19금 발언 "내 가슴…"

입력 2015-06-09 02:08:23 | 수정 2015-06-09 02:08:23
글자축소 글자확대
YG행 안영미 / 사진= tvN 'SNL 코리아' 방송화면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YG행 안영미 / 사진= tvN 'SNL 코리아' 방송화면 캡처


개그우먼 안영미가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에 전격 합류하는 가운데, 과거 송재림의 발언이 새삼 화제다.

SNL 송재림은 지난해 11월 방송된 tvN 'SNL 코리아'에 출연해 '쌍화점'에서 김민교와 호흡을 맞췄다. 고려왕으로 분한 SNL 송재림은 같이 노래를 부르던 김민교가 "오늘은 전하께서 중전마마와 합궁하는 날이라 심란하다"며 씁쓸한 표정을 짓자 "나라를 위해 그런 것일 뿐"이라며 위로했다.

이어 중전마마로 분한 안영미는 SNL 송재림과 김민교의 관계를 의심하며 "남색 밝힌다는 풍문이 돌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자 SNL 송재림은 "나는 여자를 아주 좋아한다"며 궁녀들과 진한 스킨십을 나눴고, 마지막 궁녀 이세영과는 실제 입맞춤을 나눠 웃음을 자아냈다.

SNL 송재림의 화끈한 해명에 안영미는 안심했고, SNL 송재림은 합궁을 위해 안영미의 옷고름을 풀기 시작했다.

하지만 SNL 송재림은 어깨선을 드러낸 안영미의 노출에도 불구하고 "왜 내게 등을 보이고 있는 것이냐"고 물었고, SNL 송재림의 공격에 당황한 안영미는 "꿈을 꾸신 것 같다"며 "안에 어마어마한 것이 숨어있다"고 말한 뒤 "화들짝 놀라실 것"이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안영미는 유병재 작가에 이어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에 전격 합류하게 됐다.안영미의 이번 YG 계약은 먼저 YG 행을 한 유병재 작가와 동시에 추진된 것으로 드러났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