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최동욱, 엘리자벳 '죽음'으로 변신 중 인증샷 공개

입력 2015-06-10 10:50:00 | 수정 2015-06-10 10:50:00
글자축소 글자확대
가수 세븐(최동욱)이 오랜만에 무대에 오르는 기대와 설렘을 전했다.



세븐(최동욱)은 13일 개막하는 뮤지컬 '엘리자벳'에서 죽음(Der Tod) 역을 맡은 후 지난 5일 오케스트라 연습 사진 공개에 이어 8일 자신의 트위터에 "엘리자벳 테크리허설. 몇년만의 무대인가. 설레임. 기대기대"라는 글을 올리며 무대 위에서 찍은 셀카를 첨부했다.



세븐(최동욱)은 이어 9일에는 "죽음으로 변신중. 엘리자벳"이라는 글과 함께 자신의 사진을 또 한장 게재했다. 사진 속 세븐(최동욱)은 자신이 맡은 죽음(Der Tod) 캐릭터에 어울리게 헤어스타일을 바꾸기 위해 헤어캡을 쓰고 있다.



한편 세븐(최동욱)은 오는 7월 7일 제대 후 첫 일본 팬 미팅 "Thank you SE7EN"을 개최한다. 현재 국내에서 뮤지컬 '엘리자벳'의 죽음역을 맡고 연습에 몰두 중인 세븐(최동욱)은 오는 7월 7일 오후 3시와 저녁 7시 2회로 나누어 일본 동경에 위치한 나카노 선플라자 홀에서 약 2년 만에 일본 팬들을 만나 근황을 전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