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밤을 걷는 선비' 이유비, 이준기에 이어 촬영 도중 부상…현재 입원치료 중

입력 2015-06-11 17:45:07 | 수정 2015-06-11 17:45:07
글자축소 글자확대
'밤을 걷는 선비' 이준기 이유비 부상 / '밤을 걷는 선비' 이준기 이유비 부상기사 이미지 보기

'밤을 걷는 선비' 이준기 이유비 부상 / '밤을 걷는 선비' 이준기 이유비 부상


'밤을 걷는 선비' 이유비, 이준기에 이어 촬영 도중 부상…현재 입원치료 중

배우 이준기와 이유비가 '밤을 걷는 선비' 촬영 도중 부상을 당했다.

11일 이유비 소속사 싸이더스HQ에 따르면 MBC 새 수목드라마 '밤을 걷는 선비' 촬영 중 배우 이준기와 이유비가 함께 넘어지면서 이유비는 허리를 다친 것으로 전해졌다.

싸이더스HQ 관계자는 "이유비가 넘어진 다음 걷지도 못해서 입원했다. 의사로부터 요추 간판 탈출증이라는 진단을 받았다"고 밝혔다. 현재 이유비는 입원 치료 중이다.

앞서 지난 10일 이준기는 '밤을 걷는 선비' 촬영 중 코뼈 부상을 입어 수술을 받은 바 있어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