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가면' 수애, 우아한 여신 자태 돋보이는 상류층 패션

입력 2015-06-12 15:16:00 | 수정 2015-06-12 15:16:00
글자축소 글자확대
인기 급상승 중인 드라마 ‘가면’ 의 수애의 패션이 화제다.

지난 11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가면’ 속 변지숙은 서은하 가면을 쓴 채 살아가야 하는 거짓된 삶으로 힘들어 하는 모습을 표현했다.

이 날 수애는 남동생 변지혁(이호원)을 만나 가족에 대한 미안함으로 힘겨운 눈물을 흘리며, 지친 마음으로 민우(주지훈)와 함께 월간지 인터뷰에 참석하는 도중 도저히 못하겠다며 도망치는 모습에 시청들의 마음을 짠하게 만들었다.

그녀의 뛰어난 연기력과 함께 고급스러운 패션 또한 시선을 끌고 있다. 수애는 베이지 컬러의 톱과 블랙 플레어 스커트와 함께 고급스러움이 풍기는 블랙 토트백으로 여신 포스를 그대로 표현했다. 포인트를 준 그녀의 백은 크로크다일 소재 가방으로 럭셔리한 패션의 정점을 찍었다.

특히, 서은하의 가면을 쓴 변지숙의 가방은 컨템포러리 럭셔리 핸드백 브랜드 ‘로사케이(rosa.K)’의 ‘프라하 토트백’으로 견고한 락장식 포인트와 섬세한 크로크다일 가죽이 돋보이는 럭셔리 아이템이다.

한편, 꾸준히 동시간대 프로그램 중 시청률 1위를 달리고 있는 SBS 수목드라마 ‘가면’은 10시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