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제주 해상서 투신 의심 신고 접수

입력 2015-06-15 10:37:03 | 수정 2015-06-15 10:37:03
글자축소 글자확대
15일 오전 1시 2분께 제주시 한경면 신창리 한국남부발전 국제풍력센터 인근 해안에서 여성이 바다로 투신한 것 같다는 관광객의 신고가 접수됐다.

현장에서는 여성용 구두와 속옷이 발견됐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