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포토] 타히티 아리, '오늘은 배우로 왔어요~'

입력 2015-06-15 17:31:24 | 수정 2015-06-15 17:31:2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 변성현 기자 ] 그룹 타히티 아리가 15일 오후 서울 충무로 대한극장에서 열린 영화 '학교반란'(감독 송동윤, 연출 DY엔터테인먼트) 언론 시사 및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지수, 아리, 신재승, 우주원, 김승진 등이 출연하는 '학교반란'은 세상에 대한 희망을 안고 찾아왔지만 아이들을 쓰레기로 낙인 찍은 채 취급하는 더 깊은 절망 공간인 대안학교에서 일어난 실화를 바탕으로 만든 영화로 오는 25일 개봉 예정이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