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대전 건양대병원 간호사 메르스 감염…병원 '부분폐쇄'

입력 2015-06-15 20:06:05 | 수정 2015-06-15 20:06:39
글자축소 글자확대
대전 건양대병원 / 대전 건양대병원 사진=tv조선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대전 건양대병원 / 대전 건양대병원 사진=tv조선 방송 캡처


대전 건양대병원

대전 건양대병원에서 간호사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병원이 부분 폐쇄에 들어갔다.

15일 보건복지부 중앙메르스관리대책본부는 이날 오후부터 대전 건양대병원의 일부 시설을 일시 폐쇄한다고 밝혔다.

대책본부는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확진 판정을 받은 건양대병원 간호사와 의료진 및 환자간 접촉이 우려됨에 따라 건양대병원과 협의해 병원 일부 시설에 대해 일시 폐쇄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148번째 확진자인 이 병원 간호사 A(39·여)씨는 지난 3일 건양대병원을 찾은 36번 환자에게 심폐소생술(CPR)을 시행하던 중 감염됐다.

이에 따라 건양대병원은 오는 25일까지 응급실을 폐쇄하고 중환자실과 외래는 신규 환자를 받지 않을 예정이다.

대책본부는 아울러 의료인을 포함한 사무직, 청소·식당 등 외주 용역업체 근로자 등 직원 전원에 대해서는 매일 발열 감시 등 모니터링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