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최현석 "최종 학력 고졸…유학파 아니지만 날 존경하는 학생들 많아"

입력 2015-06-16 18:23:47 | 수정 2015-06-16 18:23:47
글자축소 글자확대
최현석 / 최현석 사진=최현석 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최현석 / 최현석 사진=최현석 인스타그램


최현석

최현석 셰프가 '힐링캠프' 출연으로 화제인 가운데, 과거 그의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최현석은 지난 2월 12일 방송된 JTBC '썰전'에 출연해 재치 있는 입담을 과시했다.

MC 박지윤은 "본인 스스로 190cm의 키, 탄탄한 복근, 비음 섞인 미성, 탁월한 언변, 요리계에서 고졸 신화의 성공적인 존재로 나에 대한 리스펙트가 있다고 말했다더라"라고 물었다.

이에 최현석은 "유명 셰프들이 대부분 유학파 출신으로 스펙이 좋다"라며 "난 거기에 비해서 스펙이라고 할 수 있는 게 없다. 최종 학력도 고졸이다"라고 밝혀 시청자들을 놀라게 만들었다.

최현석은 "하지만 필드에서 나만의 요리 스타일이 있어서 날 존경하는 학생들이 많다"라고 덧붙였다.

그러자 이윤석은 "이런 얘기를 직접 하는 게 민망하거나 쑥스럽지 않으나"라고 물었고, 최현석은 "굉장히 민망하다. 그래서 수줍어서 웃음을 터뜨리는데 방송에 나와서 팩트가 아닌 얘기를 할 수는 없지 않으냐"라고 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15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서는 최현석 셰프가 이연복 셰프와 함께 출연해 자신의 레스토랑에서 일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