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크라운제이 ‘LOLO’, 월드스타 힙합 메인 장식

입력 2015-06-16 16:08:00 | 수정 2015-06-16 16:08:00
글자축소 글자확대
세계 최고의 유명 힙합 사이트에 크라운제이가 아시안 래퍼 최초로 또 다시 메인 자리를 꿰차며 미국 현지에서의 놀라운 반응을 이어가고 있다.

크라운제이가 최근 국내에서 발표한 신곡 ‘LOLO(LIFE OF LUXURY ONLY)’의 뮤직비디오가 지난 15일(한국시각 기준) 월드스타 힙합 닷컴(www.worldstarhiphop.com) 메인 페이지를 장식했다.

해당 사이트에는 요즘 가장 핫한 래퍼 중 한 명인 키드 잉크(KID INK)와 크라운제이가 어깨를 나란히 하고 있고 바로 밑엔 티아이(T.I)와 릭 로스(Rick Ross) 등 유명 래퍼들이 자리하고 있다.

크라운제이는 지난 2010년 3월 T.I의 그랜드허슬(GRAND HUSTLE)에 소속돼 있는 영 드로(YOUNG DRO)가 함께한 싱글 ‘아임 굿(I'M GOOD)’의 뮤직비디오로도 아시안 아티스트로서는 최초로 메인을 장식한 바 있으며 ‘LOLO’로 또 한 번 월드스타 힙합 사이트의 메인 자리를 꿰차는 기염을 토한 것.

월드스타 힙합은 전 세계 힙합 팬과 국내에서도 힙합을 사랑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알고 있을 최고의 독보적인 힙합 사이트다. 미국뿐만이 아닌 전 세계 힙합 팬들이 데일리로 즐겨 찾는 사이트이며, 국내에서도 익숙한 유명 래퍼 제이지(Jay Z), 릴 웨인(LIL WAYNE), 드레이크(DRAKE), 크리스 브라운(CHRIS BROWN) 등 최고의 스타들의 M/V와 영상이 올라오는 이름 그대로 세계 힙합 전문 웹 사이트이다.

그 만큼 세계 최고의 유명 힙합 아티스트들이 자신들의 신곡과 뮤직비디오의 홍보수단으로 이 웹 사이트를 1순위로 꼽고 있으며, 이에 웬만한 실력과 유명세를 가진 아티스트가 아니라면 아무나 메인에 뮤직비디오를 올려주지 않는다고 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