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방탄소년단 랩몬스터, '패션테러리스트' 등극?

입력 2015-06-17 22:34:00 | 수정 2015-06-17 22:34:00
글자축소 글자확대
지드래곤의 패션을 지적했던 정형돈이 이번엔 랩몬스터를 향해 독설을 날려 화제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는 ‘I NEED U’로 음악방송에서 첫 1위를 거머쥐며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는 방탄소년단이 출연한다.

이날 MC정형돈은 요즘 방탄소년단이 대세라며 축하 인사를 건네던 중 랩몬스터가 입은 핑크색 티셔츠를 보고 “요즘 방탄소년단 잘 나가는데 랩몬스터는 왜 홈웨어를 입고 있느냐”고 지적해 큰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랩몬스터는 “다양한 패션을 시도하고 있는 것”이라며 반박했지만, MC데프콘마저 “이번 시도는 실패한 것 같다”고 단호하게 응수해 ‘패션테러리스트’로 전락할 수밖에 없었다고.

한편 랩몬스터는 이어지는 촬영에서도 계속해서 ‘핑크보이’로 불리는 굴욕을 당하며 두MC의 ‘리더몰이’를 피해갈 수 없었다는 후문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