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쇼핑몰 가격 논란' 장미인애, 곽정은 발언에 '폭발'…"사람을 바보 만드네"

입력 2015-06-18 04:10:00 | 수정 2015-06-18 10:37:48
글자축소 글자확대
곽정은 장미인애 / SBS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곽정은 장미인애 / SBS 방송 캡처


곽정은 장미인애

쇼핑몰 의류 가격 논란에 휩싸인 배우 장미인애가 곽정은의 발언에 대해 자신의 의견을 밝혔다.

17일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에서 에디터 곽정은은 홍진호 등과 함께 연예인의 사업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장미인애는 18일 자신의 SNS에 "시장의 가격을 모른다? 추측 잘못하신 거 같습니다. 그동안 발로 뛰어다닌 사람을 바보 만드시네요"라는 글과 함께 곽정은의 발언을 담은 기사 캡처를 올려 반박에 나섰다.

곽정은은 '한밤의 TV연예'에서 "시장의 가격을 모르고, 내가 연예인이니까 이 정도는 받아야지 라는 생각으로 자신이 사용하던 물건들의 가격을 그대로 붙인 것 아닌가하는 추측을 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앞서 장미인애는 자신의 쇼핑몰 '로즈 인 러브'에서 핑크셔츠 원피스가 134만원, 꽃무늬 원피스는 102만원, 호피 셔츠 원피스는 130만원 등에 판매해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