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라디오스타 이형철, "결혼 못하면 엄정화가 책임져야…" 발언에 당황

입력 2015-06-18 07:10:00 | 수정 2015-06-18 08:52:20
글자축소 글자확대
라디오스타 이형철 / 사진=방송화면 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라디오스타 이형철 / 사진=방송화면 캡쳐


라디오스타 이형철

'라디오스타' 배우 이형철이 뉴욕시립대 출신의 엄친아인 사실이 밝혀져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난 17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정보석 심현섭 이형철 장원영이 출연하는 '보석 같은 노총각들' 편이 진행됐다.

이날 이형철은 미남형 마스크지만 현실은 노총각인 '미스터리 노총각'으로, 예능 울렁증과 함께 스스로 조지 클루니를 닮았다며 은근한 자기 자랑을 하기도 했다.

또한 이형철은 미국의 뉴욕시립대학교 출신의 '엄친아'로 미국에서 사귀던 여자친구와 첫 키스를 하는데 20분을 머뭇거린 사연부터 결혼 후 로망까지 털어놨다.

이형철은 "이상형은 지적인 여자"라며 자신의 이상형을 밝히다 과거 엄정화와 키스를 했던 사실을 고백했다. 알고보니 엄정화가 이형철의 배우 데뷔이래 첫 키스신 상대였던 것.

이에 MC들은 "이형철 씨 결혼 못하면 엄정화 누나한테 책임지라 해야겠다"고 농담을 던져 이형철을 당황케 만들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