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배우 김지원, tvN '신분을 숨겨라' 청순+아련 비주얼 폭발

입력 2015-06-18 07:25:00 | 수정 2015-06-18 07:25:00
글자축소 글자확대
배우 김지원이 ‘청순여신’으로 활약하며 시청자에게 반가움을 더했다.

김지원은 지난 16일 오후 첫 방송된 tvN 도심액션스릴러 ‘신분을 숨겨라’(극본 강현성 연출 김정민 신용휘 제작 네오엔터테인먼트) 1,2회 연속방송에서 김범(차건우 역)이 사랑했던 연인 ‘민태희’ 역으로 특별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지원은 납골당에 안치된 사진으로 나타나 예사롭지 않은 첫 등장을 알렸다. 이어 김범의 회상 장면을 통해 아련하면서도 청순한 비주얼로 시청자의 시선을 장악했다. 김지원은 극 중간 중간마다의 회상장면에서 순수와 귀여움을 오가는 매력으로 ‘민태희’를 표현했다.

극 말미에는 슬픈 사연도 나타났다. 과거 김범이 임무 수행 중 인질로 잡힌 김지원을 구출하지 못했다. 김지원은 뜻하지 않은 죽음을 맞이하면서 절제되면서도 안타까운 연기를 선보였다. 이 장면은 시청자의 눈물샘을 자극하기 충분했다. 향후 서로에게 어떤 일들이 있었는지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김지원이 연기한 ‘민태희’는 김범이 사랑한 연인이면서도, 김태훈(민태인 역)의 동생이다. 김지원은 그 동안 전작을 통해 보여준 신비로우면서도 세련된 매력과 또 다른 ‘청순 여신’이 돼 색다른 면모를 나타냈다.

한편 김지원이 특별 출연한 ‘신분을 숨겨라’는 경찰청 본청 내 극비 특수 수사팀 수사 5과의 범죄 소탕 이야기를 그린 도심액션 스릴러물이다. 화랴한 볼거리와 탄탄한 스토리로 첫 방송 후 뜨거운 관심이 이목이 집중된 작품이다. 매주 월, 화 오후11시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