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윤건, 장서희 특정 부위보고 흥분…"일부러 날 유혹?" 폭탄 발언

입력 2015-06-19 03:50:00 | 수정 2015-06-19 10:37:38
글자축소 글자확대
윤건 장서희 / JTBC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윤건 장서희 / JTBC 방송 캡처


윤건 장서희

'님과 함께2' 윤건이 장서희에게 깜짝 발언을 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JTBC '님과 함께2-최고의 사랑'에서는 장서희와 윤건이 마주 앉아 술을 마셨다.

이날 장서희는 남편 윤건에게 어떤 여자 스타일을 좋아하느냐고 물었다. 이에 윤건은 "남자들은 좋아하는 여자의 특정 부분이 있다. 난 여자 목덜미가 좋다. 여자가 덥거나 머리 묶을 때 머리카락을 넘기는데 목덜미에 잔털이 있으면 정말 보기 좋다"고 말했다.

그러자 장서희는 "내 목덜미도 본 적 있냐"고 물었고, 윤건은 신혼집에 입주 한 뒤 장서희가 안마를 부탁했던 때에 목덜미를 봤다며 "그때 조금 사실 흥분했다"고 털어놨다.

윤건은 "나는 일부러 그러는 줄 알았다. 나 유혹하려고. 여자들은 자신의 매력을 다 알지 않냐"고 말해 장서희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