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준기-전혜빈 "열애설? 친군데요"

입력 2015-06-20 00:34:10 | 수정 2016-10-27 22:57:38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소속사, 이준기-전혜빈 열애설 부인

전혜빈 측이 최근 불거진 이준기와의 열애설을 부인했다.

앞서 19일 뉴스웨이는 "이준기와 전혜빈이 최근 몇 달새 모 유명호텔 피트니스센터에서 함께 운동을 즐기며 애정을 키워왔다"며 열애설을 보도했다.

이 매체는 측근의 말을 인용해 "이준기와 전혜빈 두 사람 사이가 아주 두터워 보였다"며 "공개된 장소에서 다정한 스킨십을 하는 등 서슴없이 애정표현을 했다"고 전했다.

하지만 이날 전혜빈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두 사람이 함께 호흡을 맞췄지만 동료일 뿐 연인 사이는 아니다"며 선을 그었다. 연예인들의 열애설이 불거질 경우 통상 하루 정도 시차를 두고 공식 반응이 나오지만 이례적으로 당일 즉각적인 반응을 보인 것이다.

열애설이 불거진 이준기와 전혜빈은 지난해 KBS2 드라마 '조선총잡이'에서호흡을 맞춘 바 있으며 같은 소속사에서 한솥밥을 먹는 사이이기도 하다.

이에 누리꾼들은 "이준기와 전혜빈, 열애설 말고 그냥 결혼해도 될 텐데", "이준기-전혜빈 열애설, 뭔가 아쉽네요", "이준기와 전혜빈, 열애설 터지자 마자 아니라는 얘기 나오는 거 보니 정말 아닌가" 드으이 반응을 보였다.

이준기는 오는 7월 MBC 새 수목드라마 '밤을 걷는 선비' 방송을 앞두고 촬영에 한창이며 전혜빈은 휴식을 취하며 차기작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