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삼시세끼 정선편' 유해진, 출연이유 공개 "이서진 옥택연과 친분없지만…"

입력 2015-06-20 13:05:43 | 수정 2015-06-20 13:05:43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유해진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유해진



'삼시세끼 정선편' 이번 게스트는 유해진과 보아였다.

19일 방송된 tvN '삼시세끼 정선편' 6회에서는 보아와 유해진이 출연해 이서진 옥택연 김광규와 함께 하루를 보내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삼시세끼 정선편'에 출연한 보아는 예전에 볼 수 없었던 소탈한 모습을 보여주며 이서진 옥택연과 멋진 호흡을 선보였다.

또한, '삼시세끼 정선편' 방송 끝무렵에 깜짝 등장한 게스트 유해진은 짧은 출연에도 불구하고 엄청난 존재감을 자랑했다. 유해진은 옥순봉 할머니들과 낮술을 즐기고 주민들과 허물없이 어울이며 첫 등장부터 주위 사람들과 폭풍 친화력을 선보였다.

특히 유해진은 마치 남북정상회담을 연상케 하는 진지한 모습으로 ‘정선 대표’ 이서진과 인사를 웃음을 선사하기도 했다.

한편, 유해진은 '삼시세끼 정선편' 출연에 대해 “이서진씨나 택연씨와는 전혀 친분이 없다”며 “만재도 편을 함께 한 나영석PD의 제안으로 정선에 가보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어 유해진은 “차선수는 아마 지금 드라마와 영화 일정으로 정신이 없을 것”이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