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복면가왕' 표범, '희야'로 폭풍 가창력…11년차 가수 나윤권?

입력 2015-06-21 17:02:59 | 수정 2015-06-21 17:36:38
글자축소 글자확대
복면가왕 표범 / 복면가왕 표범 사진=mbc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복면가왕 표범 / 복면가왕 표범 사진=mbc 방송 캡처


복면가왕 표범

'복면가왕' 표범이 부드러운 가창력을 보여줬다.

21일 방영된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는 4-5대 복면가왕을 석권하며 화제의 중심에 선 '화생방실 클레오파트라'를 뛰어넘기 위한 4인의 도전이 전파를 탔다.

이날 2라운드 준결승전 첫 번째 대결은 킬리만자로의 표범과 빙수야 팥빙수야의 대결이었다.

먼저 무대에 선 표범은 부활의 '희야'를 선곡, 애절하고 감미로운 가창력을 뽐냈다.

표범의 무대를 뒤에서 지켜보던 팥빙수는 "너무 잘한다. 이건 반칙이다"라며 우려 섞인 감탄을 표했다.

이에 연예인 평가단은 "부드러운 목소리가 나윤권씨인 것 같다."라고 추측했다.

한편, '복면가왕'은 나이, 신분, 직종을 숨긴 스타들이 목소리만으로 실력을 뽐내는 음악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