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지소연 결장' 한국, 프랑스에 0-3 패배 (2015 여자월드컵)

입력 2015-06-22 07:25:08 | 수정 2015-06-22 07:25:08
글자축소 글자확대
한국 여자축구 대표팀이 프랑스에 패하며 월드컵 8강 진출에 실패했다.

한국 여자 축구 대표팀은 22일(이하 한국시간) 오전 5시 캐나다 몬트리올에 위치한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프랑스와의 '2015 국제축구연맹(FIFA) 여자 월드컵' 16강전에서 0-3 패배를 당했다.

이날 한국은 지난 조별예선 3차전에 이어 박은선을 최전방 공격수로 투입했고 2선을 전가을, 이금민, 강유미로 꾸렸다. '에이스' 지소연은 이날 결장했다. 지소연 오른쪽 허벅지 근육에 부상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국은 전반 4분 만에 선제골을 내줬다. 한국은 문전으로 향하는 땅볼 크로스를 허용했고 라우르 델리에게 논스톱 왼발 슈팅을 내주며 실점했다.

이어 4분 뒤에도 한국은 프랑스 토미스와 르소메의 2대1 패스로 페널티박스 오른쪽 측면 공간을 내줬다. 이어 최종 패스를 받은 토미스에게 문전에서 왼발 슈팅을 허용하며 추가 실점을 허용했다.

이후 경기 흐름은 프랑스에 넘어갔다. 후반에도 프랑스의 거센 공격이 이어졌다. 프랑스는 후반 2분 왼쪽 측면에서 르소메가 올려준 공을 문전에서 델리가 가볍게 왼발로 밀어 넣으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