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장도연 "허지웅과 썸 타고 싶어"…허지웅, 술자리 제안까지? '깜짝'

입력 2015-06-22 11:11:00 | 수정 2015-06-22 14:00:25
글자축소 글자확대
장도연 허지웅 / JTBC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장도연 허지웅 / JTBC 방송 캡처


장도연 허지웅

개그우먼 장도연이 과거 영화평론가 허지웅에게 호감을 드러낸 사실이 다시금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4월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썰전-예능심판자'의 '썰전 인물 실록' 코너에서는 장도연이 게스트로 출연됐다.

이날 "썸을 새롭게 타고 싶은 연예인이 있느냐"는 허지웅의 질문에 장도연은 "마녀사냥 녹화한 다음에 허지웅 씨가 너무 멋있었다"고 말했다.

장도연은 "TV로 허지웅을 봤을 땐 별로 안 좋았다. 항상 기분이 안 좋아보이고 혼나는 느낌이었다. '마녀사냥' 때도 말을 안 섞으려고 했다"며 "그런데 너무 잘 해주더라. 모니터를 해보니 나도 모르게 허지웅을 보고 이야기를 하고 있더라"고 사심을 드러냈다.

이어 장도연은 "멋있으셔서 허지웅 씨 책을 샀다"라고 덧붙였고 이에 허지웅은 "술 한 잔 하자"고 말해 장도연을 환호케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