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지창욱, 홍콩 여심 완벽하게 점령했다

입력 2015-06-23 07:13:00 | 수정 2015-06-23 07:13:00
글자축소 글자확대
배우 지창욱이 첫 아시아 팬미팅 투어의 뜨거운 포문을 열었다.

지난 20일(토) 홍콩에서 진행된 팬미팅 ‘THIS IS JCW’에서 지창욱이 으리으리한 팬사랑과 특급 팬서비스로 장내를 초토화 시킨 것.

이번 팬미팅을 위해 기획 단계에서부터 직접 참여하며 남다른 열정을 드러낸 지창욱은 팬들과의 깊은 교감을 위해 통역사 없이 홀로 무대에 올라 눈길을 모았다. 그는 팬들과 직접적인 소통을 이뤄냈고 그의 이러한 배려는 팬들의 마음을 더욱 감동케 했다.

지창욱은 팬들과 즐겁게 게임을 하고 한국에서부터 손수 준비해온 네일 세트를 선물로 주며 매니큐어를 발라주는 것은 물론, 드라마 ‘힐러’의 명장면인 눈꽃키스를 팬과 직접 재연하며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해 폭발적인 호응을 받았다.

그는 카리스마 넘치는 공연으로 팬들을 열광케 하거나 진솔하고도 유쾌한 토크로 팬미팅을 이끌어나갔다. 또한 지창욱은 ‘힐러’의 OST인 ‘지켜줄게’를 피아노 연주와 함께 열창한 뒤 “긴장해서였는지 집에서 연습할 때보다 잘 안되어서 죄송하다”며 애교 섞인 멘트로 장내를 후끈하게 달궜다고.

무엇보다 이번 팬미팅은 화려하게 꾸며진 무대와 콘서트를 방불케 하는 공연 등 색다른 구성이 돋보였다고. 이는 자주 함께 하지 못하는 팬들을 위해 하나부터 열까지 심혈을 기울이며 준비해온 지창욱의 팬사랑이 여실히 엿보이는 대목으로 더욱 훈훈함을 자아낸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